1. 독도

 

저희 부부는 10년도 더 전에 등록기준지(前 본적)를 독도로 변경했어요. 😃

한 명은 독도 이사부길, 다른 한 명은 독도 안용복길로요.

 

그래서 그 어떤 곳보다 독도를 가보고 싶어했는지도 몰라요.

 

오늘 오전 7시를 좀 넘어선 시각, 배를 타고 독도로 향했어요. 🚢

예상치 못한 파도 🌊 때문에 배멀미를 하는 사람들이 속출했고, 저희 부부 또한 멀미는 안 했지만 헛구역질로 1시간의 사투를 벌였답니다. 🤢

 

파도 때문에 접안을 하지 못하면 어떡하나 걱정도 했지만 무코님의 응원과 하늘의 도우심 덕분인지 다행히 입도에 성공했어요. 😆

도착하자마자 감격스러워서 눈물이 쏟아질 뻔한 걸 간신히 참았네요.

 

영상과 사진을 여러 개 찍었지만 다른 분들의 초상권에 문제가 생길까 싶어 "360° 뷰"와 "파노라마 사진"만 올려봅니다.

 

 
영상 시작하마자 빨간 배 뒤로 나오는 섬이 독도 중 서도 - 즉 독도 안용복길이고,
11초 ~25초 사이에 나타나는 커다란 섬이 독도 중 동도 - 도로명 주소로는 독도 이사부길이에요.
 
관광객들은 서도로만 접안할 수 있어서 동도는 멀리서 구경할 수 밖에 없었어요. 독도를 지키는 경찰분께 여쭤보니 서도는 사람이 들어갈 수 있는 환경이 전혀 마련되지 않았다고 해요. 👮🏼‍♂️
하지만 섬 아래 초소가 있는 걸 보면 경찰분들은 들어갈 수 있는 것 같아요. 🤩
 
독도 땅을 밟고 계신 거의 모든 시람들이 태극기🇰🇷 를 흔드는데 정말 마음이 웅장해지는 시간이었요.
 

IMG_1533.jpeg.jpg

 
파노라마 사진이에요.
왼쪽이 서도인 안용복길, 오른쪽이 동도인 이사부길.
바닷물이 너무 맑아서 놀랜 시간이기도 했어요. 🌏
 
 
2. 울릉도 2일차
 
오늘 봉래폭포, 촛대 바위 등등 여러 곳을 다녔지만, 전망대🏞️ 에서 본 울릉도를 감싸고 있는 바다와 곳곳의 섬들 장면이 제일 좋았어요. 
그래서 무코님들과 공유하고 싶은 마음을 담아 올려볼게요.

 

 
탁 트인 바다 위에 군데 군데 관음도, 죽도 등 작은 섬들이 여럿 보여요.
전망대로 올라가는 길이 가파라서 힘들었지만, 정상에 서서 바람💨을 맞으며 내려보는 기분이 많이 좋았답니다.
 

IMG_1577.jpeg.jpg

 
파노라마 사진도 함께 올려요.
날씨가 맑으면 독도도 보인다던데, 해무가 많아 독도는 보이지 않았어요.
 
어제에 이어 다시 한 번 말씀 드리면, 해무가 많다는 건 파도가 요란하지 않아 바다 위에 물안개가 도망가지 않는 거래요.
즉 파도 없이 정적인 바다 덕분에 독도 접안이 용이하다는 얘기이기도 하고요.
 
 
3. 내일 울릉도 3일차 일정
 
내일은 울릉도에서 출발, 강릉항에 도착하자마자 5~6시간을 운전하며 봉하마을 근처 에어비앤비 숙소🛏️ 로 이동해야 해서 체력을 아낄 겸,
더 이상의 여행을 하지 않고 카페☕️ 에서 시간을 보내다가 13시에 출항하는 배에 올라탈 것 같아요.
 
울릉도 전체를 둘러볼 수 있는 유람선⛴️ 여행, 죽도를 거닐 수 있는 기회 등 많은 걸 놓치는 게 아쉽긴 하지만 어쩔 수 없는 선택인 것 같아요. 😅
 
그래서 울릉도와 독도 여행 후기는 오늘로써 마칠까 합니다.
 
많이 부족한 글이지만 끝까지 읽어주신 무코님들께 감사드리고요. 🙇‍♂️
특히 여행 응원해주신 많은 분들께 더 깊은 감사의 말씀 드려요. 🙇🏻
진심으로 고맙습니다. 🙇🏻‍♀️


profile 시집희EYEMAX

SVIP + SVIP

작품을 냉정하게 평가하는 '냉장고파'

디테일 집착 관람러

이전 다음 위로 아래로 스크랩 (1)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첨부
  • profile
    로빈후디 2024.06.11 19:41
    글 보며 섬에는 가셨을까 궁금했는데 축하드려요. 남은 일정도 잘 보내세요!
  • @로빈후디님에게 보내는 답글
    profile
    시집희EYEMAX 2024.06.11 19:43
    무코님들의 걱정과 기도 덕분에 한 번에 갈 수 있었던 것 같아요.
    말씀 감사해요.
    즐거운 저녁 시간 보내세요.
  • profile
    캡틴스노우볼 2024.06.11 19:43
    사진, 영상 잘 봤습니다. 저렇게 멋진 절경을 직관하시다니 삼대가 아니라 십대가 덕을 쌓으셨나봐요. ㅎㅎㅎ 전 울릉도&독도 가는게 버킷리스트인데 엊그제 제주 서귀포 유람선 1시간 타고도 멀미한 바.....ㅎㅎ 스무살때 귀밑에 멀미약 붙였다가 일주일 노안으로 살았던 부작용도 있는지라... 더 나이먹기 전에 가야는데 작전을 궁리중입니다. 부디 안전하게 마지막 여정까지 즐거운 여행 되시길 바랍니다^^
  • @캡틴스노우볼님에게 보내는 답글
    profile
    시집희EYEMAX 2024.06.11 19:54
    가이드 말로는 독도 입도를 성공하기 위해 일곱, 여덟 번도 시도한 사람들도 있다고 해요. 여러분들이 한 번에 성공한 건 전생이든 현생이든 덕을 많이 쌓아서라고...

    저는 많은 분들의 응원 덕분인 거 같아요.
    그래서 더 감사한 마음을 갖게 되었고요.

    요즘은 멀미약이 씹어서 먹는 것도 있고, 짜먹는 것도 있는데 둘 다 효과가 좋다고 해요.
    무코님도 복용만 잘 하시면 큰 문제 없이 여행 잘 하실 거라 믿어요.

    4~6월이 독도 접안이 가장 유용하다 하니, 다음에 가신다면 2분기에 가시는 걸로 참고해주세요.

    좋은 말씀 감사했어요. 😄
  • 예호 2024.06.11 20:52
    무코님 덕에 집에서 이런 멋진 풍경을 다 감상하네요!! 정성스런 글과 영상 감사합니다👍 저도 언젠가 꼭 한번 가보고 싶은데 배멀미가 심해서 주저하게 돼요ㅠ
  • @예호님에게 보내는 답글
    profile
    시집희EYEMAX 2024.06.12 00:15
    저도 배멀미 부담스러워했는데,
    그래서 아까 엄청 고생도 했고요.

    그래도 나름 깨달은 게 있어요.
    의자에 머릴 뒤로 붙이고 입 벌리고 고개는 살짝 하늘로 든 상태에서 그냥 넋 놓고 시체처럼 자버리는 거에요.
    단점이라면 완전 없어 보이는 거요? 🤣

    그런데 이러면 멀미를 잘 안 하게 되더라고요.
    신기하죠?
    (아, 중요한 게 휴대폰이건 대화간 뭐건 아무것도 안 하는 거에요. 고개 젖히고 눈 딱 감고 그냥 자야 돼요. 잠이 안 와도 잠 들려고 노력해야 합니다)

    배멀미약도 요즘 많이 업그레이드 돼서 효과도 좋아졌어요.

    걱정 많이 하시겠지만 그래도 도전해 보셔도 좋을 것 같아요. 😃

    오늘 제 후기가 많이 부족했을텐데도 좋게 읽어주셔서 감사해요.
    좋은 밤 되세요.
  • @시집희EYEMAX님에게 보내는 답글
    예호 2024.06.12 01:08
    덕분에 도전할 용기가 생깁니다ㅎㅎ 명심할게요, 노하우 감사합니다😂💪
  • @예호님에게 보내는 답글
    profile
    시집희EYEMAX 2024.06.12 07:05
    넵, 두뇌를 쉬게 만들어주는 게 핵심인 거 같아요.
    가이드 말로는 배는 오직 자는 곳이라 했어요. 번뇌를 버리고 무념무상으로 자 버리라고요.

    그래서 열심히 움직이며 여기 저기 다니다가 배만 타면 꿀잠 자라고 했어요.

    배가 운행을 시작하면 거침 없이 흔들리기 때문에 앉자마자 자기 시작하라고요. ㅋㅋ

    어차피 밖은 해무가 가득해 흐릿하게만 보이니 바깥 풍경은 기대도 말고 최대한 자시면 너무 좋습니다.

    멀미약은 복용 후 1시간 이후부터 효과가 있으니 잘 챙겨 드시고요. :)

    팟팅이에요.
  • profile
    하빈 2024.06.11 22:29
    독도는 한번에 입도 성공하기 쉽지 않다던데 정말 운이 엄청 좋으셨네요! 부럽습니다!!
    마지막까지 즐거운 여행되시길요~^^
  • @하빈님에게 보내는 답글
    profile
    시집희EYEMAX 2024.06.12 00:19
    무코님도 나중에 독도 가신다면 되도록 2분기에 가시기 바랄게요.
    그리고 최대한 좋게 쓰긴 했지만, 울릉도가 원체 작은 섬이기도 하고 독도는 또 한 눈에 들어오는 곳이라 재방문은 쉽지 않을 것 같아요. 배멀미도 신경 쓰이고요.

    무코님들 응원 덕분에 한 번에 잘 다녀온 것 같아서, 정말 감사드려요. :D
  • CineReal 2024.06.11 23:59
     독도에 들어가는게 쉽지않은데 날을 잘잡으셨네요.
  • @CineReal님에게 보내는 답글
    profile
    시집희EYEMAX 2024.06.12 00:21
    다 무코님들 덕분이에요.
    얼마나 감사하던지 몰라요.
    무코님도 나중에 독도 가신다면 한 번에 입도하시기 바랄게요.
    고맙습니다. :)
  • profile
    난나나 2024.06.12 00:24
    늦은 지금에서야 독도길을 보네요^^
    무코님 앞으로도 가시는길도
    이처럼 잘풀리라는 징조 아닐까요
    다시한번 부러워요^^
    낼 영상 다시봐야겠어요
    좋은밤 되세요🫡
  • @난나나님에게 보내는 답글
    profile
    시집희EYEMAX 2024.06.12 00:43
    오늘 독도에 발 내딛었을 때 저도 모르게 울컥 하더라고요.
    정말 만감이 교차하는 순간이었어요.

    무코님도 언젠가 한 번은 가시는 걸 추천 드릴게요.

    오늘도 응원의 댓글 정말 감사드려요.
    그 응원 업고 앞으로의 일정에서도 힘내볼게요.
    편안한 밤 되세요.

    고맙습니다. 😊
  • profile
    얏호 2024.06.12 12:14
    독도 잘 다녀오셔서 다행입니다 풍광도 멋지지만 아무래도 상징물로서의 독도가 있다보니 독도 땅을 밟은 자체로 감회가 새로우실 것 같아요 10년도 더 전에 본적을 독도로 옮기셨다니 멋지십니다👍 남은 일정도 몸 조심히 잘 다녀오세요!
  • @얏호님에게 보내는 답글
    profile


    좋은 말씀 한가득 해주셔서 감사해요.
    저도 오늘 오전 카페 들렸다가 독도 명예 주민증이라는 걸 알게 돼서 인터넷으로 신청했어요.

    본의 아니게 독도 컬렉션 하는 것 같은 기분이에요.

    지금 강릉항 가는 배 기다리고 있고, 멀미약 챙겨 먹었네요.
    도착하자마자 김해로 가야 해서 빡센 운전이 기다리고 있지만 무코님 응원으로 더 힘내보겠습니다. :D
  • 김마요 2024.06.12 17:39
    3대가 덕을 쌓아야한다던데 저는 접안 실패했던 기억이 있네요.
    축하드립니다^^
  • @김마요님에게 보내는 답글
    profile
    시집희EYEMAX 2024.06.12 22:50
    아이구, 그 때 많이 속상하셨겠어요.
    제가 덕을 쌓은지는 모르겠고, 무코님들 응원 덕분인 것 같아요.
    만약 다음에 또 가신다면 입도 꼭 성공하시기.바랄게요.

List of Articles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파트너 계정 신청방법 및 가이드 file admin 2022.12.22 379662 94
공지 굿즈 소진 현황판 정리글 [158] 무비이즈프리 2022.08.15 1030396 175
공지 [CGV,MEGABOX,LOTTE CINEMA 정리] [38] file Bob 2022.09.18 384485 133
공지 💥💥무코 꿀기능 총정리💥💥 [103] file admin 2022.08.18 716202 202
공지 무코 활동을 하면서 알아두면 좋은 용어들 & 팁들 [63] admin 2022.08.17 464923 148
공지 게시판 최종 안내 v 1.5 [64] admin 2022.08.16 1099401 141
공지 (필독) 무코 통합 이용규칙 v 1.9 admin 2022.08.15 351018 169
더보기
칼럼 [파묘] 영화 속 음양오행 해석-1 (우주공학도 지관 딸의 시점과 <천문>/스포) [6] file Nashira 2024.04.15 5310 23
칼럼 [엘리멘탈] 영화 속에 담긴 초딩용 과학 원리-1 (스포) [4] file Nashira 2023.08.04 3630 22
현황판 존 오브 인터레스트 굿즈 소진 현황판 [19] updatefile 너의영화는 2024.05.29 14441 18
현황판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번째 날 굿즈 소진 현황판 updatefile 너의영화는 2024.06.14 1536 2
불판 CGV 서프라이즈 쿠폰 [9] newfile money 14:07 3428 2
불판 6월 25일(화) 선착순 이벤트 불판 [42] update Wowmovie 2024.06.24 10985 35
이벤트 <슈퍼배드4> ScreenX 최초 상영회 및 무대인사 초대 이벤트 (~6/26) [136] updatefile CJ4DPLEX 파트너 2024.06.20 4984 95
잡담 소액 네이버페이 주워가세요. (2원) new
00:07 62 4
잡담 수요일 네이버페이 주워가세요. (15원) new
00:05 98 2
잡담 문화의 날이라 new
23:29 339 0
문화생활 ‘벚꽃동산’ 연극을 보고 왔습니다. [2] newfile
image
23:21 169 8
잡담 정말 다이나믹한 다음주 서울 날씨 [5] newfile
image
21:19 673 2
방송용 네이버페이 주워가세요. (10원) [6] new
19:42 530 12
잡담 경기도 화성시 아리셀 공장 화재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new
19:25 161 1
잡담 [2026 FIFA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3차 예선] 27일 조추첨 [1] newfile
image
19:14 267 2
음악 몽키맨의 미친 음악이 이거였네요. new
18:50 334 0
잡담 무코님 나눔 인증합니다!(1초 앞, 1초 뒤) [1] newfile
image
18:40 116 2
잡담 메가박스, 하남스타필드점 'MEGA | MX4D' '돌비시네마' 개관 [7] new
17:47 685 6
잡담 [제3회 청룡시리즈어워즈] 핸드프린팅 newfile
image
16:51 254 0
뒤늦게 올려보는 인사이드아웃2 코스비 당황이 피규어 [19] newfile
image
16:30 1012 16
잡담 다낭에서 사온 크록스랑 냄비받침입니다 [15] newfile
image
15:44 604 4
잡담 포스터를 정리하다가 나온 임시완 배우님께 쓴 여학생 편지 not mine [5] newfile
image
15:27 658 1
잡담 스타벅스 증정품 받는거 앱 오픈런 해야되는걸까요?? [30] new
13:21 1550 4
잡담 그녀가 죽었다 서쿠로 처음 성공해봤네여... [2]
12:03 723 2
잡담 2024 부산푸드필름페스타가 개최된다고 합니다. [1] file
image
11:34 357 3
잡담 [UEFA 유로 2024 독일] 오늘의 경기 [2] updatefile
image
10:28 201 1
오늘은 6.25 전쟁 발발 74주년 입니다 [5] updatefile
image
09:21 640 18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 823